남부발전, 안정적 전력공급 책무 이행
남부발전, 안정적 전력공급 책무 이행
  • 배상훈 기자
  • 승인 2020.03.09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말 예방정비·층별 분리근무 시행
한국남부발전 안동발전본부 소속 직원들이 지난 주말 설비점검을 하는 모습
한국남부발전 안동발전본부 소속 직원들이 지난 주말 설비점검을 하는 모습

[일렉트릭파워 배상훈 기자]한국남부발전(사장 신정식)은 3월 9일 설비 고장으로 인한 발전소 운영중단 예방과 정비기간 외부요인 발생 최소화를 위해 주말 예방정비를 시행했다고 밝혔다. 남부발전 안동발전본부는 대구·경북지역 전력 공급의 중추적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남부발전 안동발전본부는 발전소 핵심시설인 중앙제어실 출입 통제, 통상근무자 사무실 3개 층별 동선분리, 층간 이동금지를 통해 감염 위험을 최소화했다. 또한 설비 운영자 확진자 발생시 긴급 대응을 위한 비상대기반을 편성하는 등 상황에 따른 맞춤형 대응을 추진하고 있다.

이기우 남부발전 안동발전본부장은 “코로나19 확산의 위기 속에서도 남부발전은 국민을 위한 안정적 전력공급 책무 이행과 함께 발전소 및 협력사 직원의 보건을 최우선할 것”이라며 “위기상황이 종료될 때까지 전 직원이 합심해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