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발전, 혁신 파트너십 착수보고회 개최
서부발전, 혁신 파트너십 착수보고회 개최
  • 배상훈 기자
  • 승인 2020.06.30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년 동안 96개 중소기업 혁신성장 견인
‘2020년도 대·중소기업 혁신 파트너십 사업’ 착수보고회 참석자들이 협력중소기업 혁신성장을 다짐하고 있다.
‘2020년도 대·중소기업 혁신 파트너십 사업’ 착수보고회 참석자들이 협력중소기업 혁신성장을 다짐하고 있다.

[일렉트릭파워 배상훈 기자]한국서부발전(사장 김병숙)은 6월 26일 경기도 시흥에 있는 상용ENG 본사에서 ‘2020년도 대·중소기업 혁신 파트너십 사업’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는 뉴토크코리아 등 12개 협력기업 관계자가 참석했다.

혁신 파트너십 사업은 맞춤형 혁신활동 종합지원을 바탕으로 협력중소기업 혁신성장을 견인하고 경쟁력 강화를 도모하는 사업이다. 주관기업, 참여기업, 수행기관 컨소시엄을 통해 목표 수립부터 달성까지 협업으로 이뤄지는 대·중소기업 간 상생협력 사업이다.

서부발전은 2011년 10개 협력기업 지원을 시작으로 10년 동안 꾸준히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올해까지 96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총 28억원을 지원했다. 관련 중소기업은 혁신활동을 통한 생산성 향상으로 48억원의 재무성과를 달성했다.

특히 사업을 추진함에 있어 ‘안전 최우선 원칙 준수’라는 경영방침에 발맞춰 협력기업의 혁신활동을 통한 안전문화 확산에도 중점을 두고 있다.

사업에 참여하는 중소기업들은 일하기 좋은 안전한 일터 조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는 상호 동반성장 파트너십 관계 형성에 기여하고 있다.

서부발전 관계자는 “서부발전 전 직원은 협력기업과 함께하는 길, 함께하는 가치에 대해 관심과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혁신활동과 관련된 협력기업의 고충을 함께 고민하고 돕는 역할을 묵묵히 수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부발전은 협력중소기업의 양적 성장을 위한 지원뿐만 아니라 질적 성장을 이끌어낼 수 있는 다양한 노력을 추진한다. 이를 통해 균형있는 상생협력 모델을 지속해서 발굴하고 시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