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발전, 월드프렌즈 청년봉사단과 협력
서부발전, 월드프렌즈 청년봉사단과 협력
  • 배상훈 기자
  • 승인 2020.01.14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오스 초등학교 교육환경 개선
한국서부발전 라오스 현지법인 직원들과 월드프렌즈 청년봉사단 39기 라오스 A팀이 라오스 어린이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서부발전 라오스 현지법인 직원들과 월드프렌즈 청년봉사단 39기 라오스 A팀이 라오스 어린이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일렉트릭파워 배상훈 기자]한국서부발전(사장 김병숙) 라오스 현지법인과 월드프렌즈 청년봉사단 39기 라오스A팀(단장 전광섭 호남대학교 교수)은 1월 10일 라오스 루앙프라방 사녹초등학교에서 교육환경 개선을 위한 기자재 기증행사를 개최했다.

월드프렌즈 청년봉사단은 대학생들이 봉사를 통해 나눔과 배움을 실천할 수 있도록 국내외 봉사활동을 주관·시행하는 단체다. 39기 라오스A팀은 소외계층 지원 일환으로 나무식재 및 초등학생 체험교육을 시행했다. 또한 서부발전과 함께 후원행사도 진행했다.

39기 라오스 A팀을 이끈 전광섭 단장은 “열악한 교육환경에서 어렵게 공부하는 아이들에 대한 세심한 관심과 지원이 지속돼야 한다”며 교육기자재를 지원한 서부발전에게 감사했다.

한편 서부발전 라오스 현지법인(KLIC)은 서부발전이 라오스에 투자해 올해 3월 준공을 앞둔 세피안-세남노이 수력발전소의 운전 및 정비를 수행하기 위해 현지에 설립한 자회사다.

서부발전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지원과 협력으로 라오스 현지 지역주민으로부터 더욱 사랑받는 기업이 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이어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