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제9회 원자력 안전 및 진흥의 날' 기념행사 개최
산업부, '제9회 원자력 안전 및 진흥의 날' 기념행사 개최
  • 이재용 기자
  • 승인 2019.12.30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UAE 원전수출 10주년··· 원자력계 성과·공로 기념, 원자력의 새로운 미래 공동 모색 당부
산업부와 과기정통부는 12월 27일 '제9회 원자력 안전 및 진흥의 날' 기념 행사를 서울 코엑스 인터컨티넨탈호텔에서 개최했다.
산업부와 과기정통부는 12월 27일 '제9회 원자력 안전 및 진흥의 날' 기념 행사를 서울 코엑스 인터컨티넨탈호텔에서 개최했다.

[일렉트릭파워 이재용 기자]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는 '제9회 원자력 안전 및 진흥의 날' 기념 행사를 12월 27일 서울 코엑스 인터컨티넨탈호텔에서 개최했다.

이번 행사에는 성윤모 산업부 장관과 정병선 과기정통부 차관이 참석해 원자력산업 및 기술 발전 유공자들을 포상하는 한편, 올해 원자력계의 성과와 공로를 기념하고, 원자력의 새로운 미래를 모색하기 위한 노력을 당부했다.

성윤모 산업부 장관은 격려사를 통해 올해는 바라카 원전 정비사업 수주, 미국 NRC-DC 취득, 신고리 4호기 상업 운전 개시 등의 성과가 있었다고 평가하면서 원자력계의 노고를 치하했다.

성윤모 장관은 "원자력의 역할과 책임을 인식하면서 지속가능한 에너지 산업구조를 만들기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하면서 이를 위해 "원전기술 경쟁력 유지를 위한 금융, 연구개발, 인증 비용 지원, 원전 전주기 수출 지원, 원자력계와 함께 원자력 미래 유망분야의 발굴 및 육성 등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정병선 과기정통부 차관은 축사를 통해 "원자력 핵심역량을 유지·발전시키기 위해 주요 분야의 연구개발 지원을 계속 강화해 나가고 있다"며 "올해 11월 원자력진흥위원회를 통해 방사선 산업 창출과 소형, 차세대 등 혁신원자력 기술역량 확보를 위한 정책을 마련한 만큼 세계시장에서 경쟁력을 확보하고, 원자력 분야의 신시장을 개척하기 위한 연구개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원자력산업 및 기술 발전에 기여한 유공자 포상.
원자력산업 및 기술 발전에 기여한 유공자 포상.

이날 행사에는 한상욱 한수원 본부장 등 원자력산업 및 기술 발전에 기여한 유공자에 대해 훈장, 포장, 대통령 표창 등 총 141점의 포상이 이뤄졌다.

한상욱 한수원 본부장은 APR 1400의 NRC-DC 취득을 통해 원전 수출 경쟁력 강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동탑산업훈장을 받았다.

김영인 한국원자력연구원 책임연구원 등 2명은 포장(과학기술포장 1개, 산업기술포장 1개), 태종훈 한전 처장 등 6명은 대통령 표창을, 김경두 한국원자력연구원 책임연구기술원 등 6명은 국무총리 표창을, 홍성준 하나원자력기술 차장 등 126명은 산업부·과기정통부 장관표창 및 상장을 수상했다.

'원자력 안전 및 진흥의 날'은 2009년 12월 27일 UAE 원전 수출을 계기로 법정 기념일로 지정돼 산업부와 과기정통부가 교대로 행사를 주최하며, 올해 기념행사는 산업부에서 주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