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KDN, 중소기업 동반성장을 위한 기술이전 계약 체결
한전KDN, 중소기업 동반성장을 위한 기술이전 계약 체결
  • 이재용 기자
  • 승인 2019.11.01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성계전에 지중송전케이블용 부분방전 감시 관련 2개 특허 기술이전
정재훈 한전KDN 전력ICT개발원장(왼쪽 세번째)과 이진락 유성계전 사장(왼쪽 네번째)이 기술이전 협약 체결식 후 관계자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정재훈 한전KDN 전력ICT개발원장(왼쪽 세번째)과 이진락 유성계전 사장(왼쪽 네번째)이 기술이전 협약 체결식 후 관계자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일렉트릭파워 이재용 기자] 한전KDN(사장 박성철)은 10월 31일 중소기업과 동반성장을 통한 사회적 가치창출을 위해 중소기업인 유성계전(사장 이진락)에 ‘IEC61850 기반 지중송전 케이블용 부분방전 감시진단시스템’ 개발기술(특허 2종)을 이전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에 이전하는 지중송전 케이블용 부분방전 감시진단시스템 기술은 송전 케이블의 부분방전을 감시해 사고를 예지하는 기술로, 다양한 전력설비의 예방진단시스템에 활용이 가능하다.

유성계전은 지난 2월 한전KDN 중소기업 지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 해당 기술에 대해 기술이전 신청을 했으며, 중소기업자 간 경쟁품목으로 분류된 이번 기술을 통해 자사 기술경쟁력 제고와 사업성과 창출에 크게 기여할 것을 기대하고 있다.

한전KDN 관계자는 “이번 기술이전은 공기업으로서 중소기업과의 상생협력 관계를 다지는 모범사례가 될 것으로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한전KDN이 보유한 기술 공개를 통해 향후 더 많은 중소기업과의 상생발전에 기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한전KDN은 기술이전 이외에도 중소기업의 기술경쟁력 강화를 위해 15개의 중소기업 대상으로 협력연구개발사업, 산업혁신 운동을 지원하고 있다.

또 동반성장 협력대출 저리자금 지원, 상생결제제도, 인재양성을 위한 협력사 장기재직자 포상, ICT직무 교육지원 등 다양한 제도를 통해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에 앞장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