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KPS, 베트남 발전정비 회사와 사업협력
한전KPS, 베트남 발전정비 회사와 사업협력
  • 박윤석 기자
  • 승인 2018.03.23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EVNEPS와 MOU 체결… 인적교류도 추진
▲ 맹동열 한전KPS 사장 직무대행(오른쪽 두 번째)과 카오민 쭝 EVNEPS 사장(왼쪽 두 번째)이 MOU 체결 후 악수를 나누고 있다.

[일렉트릭파워 박윤석 기자] 한전KPS가 베트남 발전정비 회사와 인적교류를 포함한 사업협력에 나선다.

한전KPS(맹동열 사장 직무대행)와 베트남 정비전문회사 EVNEPS는 3월 22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발전소 운전·정비 등에 협력하는 사업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양사는 이번 MOU에 따라 발전소 O&M을 비롯해 기술인력 교육 등 사업협력과 인적교류를 추진할 계획이다.

EVNEPS는 베트남전력공사 산하기관인 EVNGENCO3의 자회사로 EVNGENCO3 소유의 발전소 유지보수를 수행하고 있다.

맹동열 한전KPS 사장 직무대행과 카오민 쭝 EVNEPS 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MOU 체결식에는 백운규 산업부 장관과 쩐 뚜 엉 아잉 베트남 산업무역부 장관도 함께 자리했다.

맹동열 한전KPS 사장 직무대행은 MOU에 앞서 베트남 측 관계자들에게 “한전KPS는 발전플랜트 설비진단과 성능개선은 물론 국내외 발전설비·산업설비 정비, 송변전설비 정비 등에 대한 토털서비스를 제공하는 대한민국 공기업”이라며 “지난 30여 년간 축적한 기술을 활용해 발전소 성능개선과 성능복구사업 개척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전KPS와 EVNEPS는 안정적 전력공급을 책임지고 있는 발전설비 정비서비스 전문회사란 점에서 이번 MOU를 통해 앞으로 긴밀한 협력관계를 이어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맹동열 사장 직무대행은 “한전KPS의 체계화된 교육훈련시스템 등을 통해 보유기술과 노하우를 공유해 EVNEPS와 지속적으로 사업영역을 확대해 나가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며 “이번 MOU를 계기로 한전KPS가 베트남 전력산업 발전에 기여함은 물론 양사의 지속적인 성장과 발전을 위한 초석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