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과 음악이 흐르는 낭만의 나라, 체코
문학과 음악이 흐르는 낭만의 나라, 체코
  • 배상훈 기자
  • 승인 2016.03.10 1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체코 체스키크룸로프
▲ 체코 모라비아
우리나라에게 체코는 카프카와 밀란 쿤데라로 대표되는 작가들과 드보르작으로 대표되는 음악가들을 배출한 나라로 잘 알려져 있다. 지금도 음악을 사랑하는 국민성 때문에 체코인이라면 누구나 음악가라는 이야기가 나올 정도다.

이처럼 문학과 음악으로 잘 알려진 체코가 최근에는 아름답고도 신비스러운 고도 프라하로 인해 또 한 번 명성을 떨치고 있다.

자료제공·하나투어

   
  ▲ 체코 프라하 야경  
 
   
  ▲ 체코 프라하 야경  
 
   
  ▲ 체코 프라하 전경  
 
   
  ▲ 체코 프라하 전경  
 
동유럽의 파리, 프라하
프라하는 체코의 수도이자 수많은 역사를 간직하고 있다.

작은 골목 하나에도 중세의 향기가 배어있으며 유럽에서 아름답기로 으뜸가는 곳이다. 시내 곳곳에는 ▲로마네스크 양식 ▲고딕 양식 ▲르네상스 양식 ▲바로크 양식의 건축물이 남아있어 고풍스러움을 더한다.

프라하에는 시대를 망라한 건축물들이 즐비하다. 또 EU가 지정한 2000년 유럽문화의 중심지로 명명된 9개 도시 중 하나이기도 하다.

도시 전체가 세계문화유산, 체스키 크룸로프
체코 공화국의 남동쪽에 위치한 체스키 크룸로프는 인구 약 1만5,000명의 작은 도시다.

13세기에 한 지주가 이곳에 성을 건설하면서 이 도시의 역사도 시작됐으며, 이미 700년의 역사가 흘렀지만 중세 그대로의 모습으로 남겨져 있다.

성 아래로 구시가지가 발달해 있는데 지금까지도 이 도시를 중심으로 각종 상점과 박물관 등이 늘어서 있고 지금까지 발전을 계속하고 있다.

또한 이곳은 1992년 ▲프라하 ▲성 요한 네포묵 순례교회 ▲쿠트나 호라 ▲호란 비체 등과 함께 보헤미아 땅에서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됐다.

<프라하 주요 관광지>
프라하 야경의 상징, 프라하 성
프라하의 대표적인 관광지 프라하 성은 9세기에 교회가 있던 자리에 세워졌다.

11~12세기에는 로마네스크 바실리카 교회가 성 비타 로툰다를 대체하기 위해 세워졌고 이어 성 조지 교회가 재건됐다. 특히 같은 시기에 외각 돌담이 축성돼 성의 면모를 갖췄다.

대통령의 영빈실로도 쓰였지만 현재는 구왕궁에 집무실과 영빈관만 남아있다. 성의 정문 앞으로 가면 매일 정오마다 근위병 교대식을 볼 수 있다.

프라하 성은 상당히 언덕위에 위치하고 있기 때문에 강가의 야경을 내려다보기에 좋다. 프라하 성을 본 후 내려오며 황금 소로를 구경하면 된다.

▲ 체코 프라하 황금소로
과거 연금술사의 거리, 황금 소로(Zlata ulicka)
16세기 작은 집들이 모여 있는 거리로, 후기 고딕으로 지어진 프라하 성에서 내려오는 길에 있는 좁은 길이다.

허리를 굽혀야 겨우 들어갈 수 있을 정도의 작은 집들이 다닥다닥 붙어있는 길인데 원래 이곳은 성에서 일하던 집사와 하인들이 살던 곳이었다. 이후 연금술사들이 모여 살면서 황금 소로라는 이름이 붙었다 한다.

하지만 이곳이 유명해진 것은 그 집들 사이에 있는 22번지가 실존주의 대표적 작가인 카프카가 작품을 집필했던 곳이기 때문이다.

벌써 500년 이상이 지났지만 이곳은 여전히 16세기 옛날 모습 그대로의 거리 모습을 보전하고 있다. 이제는 서점·레코드 가게·기념품점과 같은 상점들이 들어서 있어 손님들을 불러 모으고 있다.

▲ 체코 체스키크룸로프
<체스키 크롬로프 주요 관광지>
보헤미아 지방에서 두 번째로 규모가 큰 성, 체스키 크룸로프 성
이 성은 체스키 크룸로프와 그 역사의 시작을 같이 한다.

13세기 중엽, 대지주였던 비텍(Vitek)가가 블타바 강이 내려다보이는 돌산 위에 고딕 양식의 성을 건설함으로써 이 도시가 시작됐기 때문이다.

이미 700년이 흐른 고도의 체스키 크룸로프를 상징하는 중요한 상징물이며 이 도시의 역사를 그대로 보여주는 유적이다. 하늘을 찌를 듯한 둥근 탑과 길게 늘어져 있는 옛 건물들은 중세의 모습을 그대로 보여주는 듯하다.

옛 왕궁으로 쓰였던 이 건물은 두터운 돌을 쌓아 만든 것으로, 중세 귀족들의 생활상을 느낄 수 있는 방·식당·창고·부엌·접견실 등과 각종 공예품·그림·물품들이 보관돼 있다.

   
  ▲ 체코 올로우모츠  
 
   
  ▲ 체코 올로우모츠  
 

모라비아 지역의 중심도시, 올로모우츠(Olomouc)
체코 동부의 모라비아 지방의 중심도시로 교통과 경제적 입지조건이 좋은 도시다. 올로모우츠는 체코의 중요도시 중 하나로 인구는 대략 10만2,000명 정도다.

독일어로는 ‘올뮈츠’로 발음되며 모라바강 연변에 자리하고 있다.

도시는 11세기 무렵 건설됐는데 중세에는 브르노와 함께 모라비아의 중심지였다. 17세기에 스웨덴군에게 파괴됐으며 18세기에는 오스트리아 요새로 재건됐다.

▲ 체코 모라비아

▲ 체코 모라비아
▲ 체코 미쿨로브
▲ 체코 프라하 인형극
▲ 체코 프라하 카를교
▲ 체코 프라하 카를교
▲ 체코 프라하 클래식공연
▲ 체코 프라하 프라하성 위병 교대식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