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게 있어 세상은 상식에 대한 도전이다”
“내게 있어 세상은 상식에 대한 도전이다”
  • 이현미 기자
  • 승인 2007.02.28 1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갤러리] 초현실주의거장, 르네 마그리트전

초현실주의의 거장, 르네 마그리트(Ren? Magritte)전이 2006년 12월부터 2007년 4월까지 서울시립미술관에서 개최된다. 비단 미술의 역사에만 이름을 남긴 과거의 거장이 아니라 21세기를 사는 우리에게도 다양한 화두를 제시해 주는 현재형 예술가 르네 마그리트.

그는 익숙한 현실을 배경으로 신비하고도 낯선 세계를 만들어낸다. 친숙한 풍경의 기묘한 변형에 삶의 다층성이 숨어있는 그림, 정신의 진정한 자유를 위해 기존의 경직된 질서체계를 회화적으로 꼬집고 뒤집었던 르네 마그리트의 작품을 꽃 피는 봄이 지기 전에 만나보자.

상식에 도전한 예술가, “세상은 상식에 대한 도전이다”

서울시립미술관과 벨기에 왕립미술관이 3년 여 간의 준비기간 끝에 선보이고 있는 이번 전시에는 마그리트의 초기작부터 말년 작에 이르기까지 그의 예술세계 전반에 걸친 대표작들이 두루 소개된다. 1898년 벨기에에서 출생하여 1967년 작고하기까지, 마그리트는 독자적인 초현실주의 세계를 창조하며 우리 시대 많은 예술가들에게 영향을 주었다.

동시대 다른 초현실주의자들이 거의 추상에 가까운 작품을 제작했던 것과 달리 사과, 돌, 새, 벨, 담배 파이프 등 친숙한 대상을 이용하여 신비하고도 낯선 세상을 만들어냈던 마그리트. 그는 모순된 요소들을 동일한 화폭에 결합시키거나, 어떤 오브제를 전혀 엉뚱한 환경에 위치시키며 시각적 충격과 신비감을 불러일으키는 데페이즈망 기법을 주로 이용했다. 이 데페이즈망 기법을 알면 마그리트의 그림을 더욱 재밌게 감상할 수 있을 것이다.

마그리트의 데페이즈망 기법은 어떤 사물을 원래 있던 환경에서 떼어내 엉뚱한 곳에 갖다 놓는 ‘고립’, 독수리를 돌의 재질로 변형시킨 것처럼 사물의 성질을 바꾸어 놓는 ‘변경’, 성채와 나무 밑둥을 결합하는 식의 ‘사물의 잡종화’, 양립할 수 없는 두 개의 사물이 한 그림 안에 존재하는 ‘패러독스’, 두 사물을 하나로 응축하는 ‘이미지의 중첩’ 등으로 다양하게 나타난다.

생각하는 화가, 그림 그리는 철학자, 르네 마그리트

오브제의 데페이즈망 뿐 아니라 현실의 3차원 공간과 캔버스 위의 2차원 공간 간의 모순을 다룬 작품 등 마그리트의 예술은 우리의 상식과 고정관념의 틀을 깨고 세상을 새로운 시선으로 바라보게 한다.

초현실주의가 꿈과 무의식의 세계에 집중했던 반면 화가라는 이름 대신 ‘생각하는 사람’으로 불리길 원했던 마그리트는 끊임없이 존재와 세계에 대해 의문을 제기하면서 그 물음을 논리적, 철학적인 이미지로 재현하고자 했다. 그래서 마그리트의 작품은 단순히 보는 그림이 아니라 생각하는 그림, 창의적인 사고를 자극하며 우리가 속해있는 세계를 새로운 시선으로 바라보도록 하는 철학적인 그림으로 평가받는다.

이번 전시에는 2006년 여름 프랑스 파리 마이욜 미술관에서 성황리에 개최된 마그리트 드로잉전과 미국의 유명한 사진작가 듀안 마이클이 찍은 마그리트의 사진이 전시된다. 그리고 마그리트가 직접 찍은 8mm 단편 영화 9편도 상영된다. 벨기에의 마그리트 전문 공간 연출자인 윈스턴 스프리에가 직접 연출한 전시장은 마그리트의 그림을 단순히 보는 것에 그치지 않고 그림 속으로 들어가 직접 체험하는 것처럼 느끼도록 차별화된 공간으로 구성되었다.

오랜 시간 기획한 만큼 거장의 이름을 빛내는 다양한 손길이 그 의미를 깊이 새겨주는 전시회, 진실의 또 다른 이름인 초현실의 세계를 창조한 마그리트의 작품을 만날 수 있는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다. 개최 40일 만에 관람객 10만이 다녀간 르네 마그리트 전은 오는 4월 1일까지 서울시립미술관에서 열린다.

장소 : 서울시립미술관 2,3 층 전시실
기간 : 2006년 12월 20일 ~ 2007년 4월 1일
관람시간 : 평일 오전 10시 ~ 오후 9시
           토, 일요일 / 공휴일 오전 10시 ~ 오후 6시
           매주 월요일 휴관
관람료 : 성인 10000원, 청소년 8000원, 어린이 6000원 (20인 이상 단체 천원 할인)
전시설명 : 평일 오전 11시, 오후 1시, 2시, 4시, 7시
           주말 오전 11시, 12시, 오후 1시, 2시, 4시
           영어 매일 오후 3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