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重, 세계 최대 해수담수화 플랜트 수주
두산重, 세계 최대 해수담수화 플랜트 수주
  • 박윤석 기자
  • 승인 2010.11.10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우디 라스아주르에 건설… 17억6,000만달러
두산중공업(사장 박지원)은 11월 9일(현지시각)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 현지에서 윤석원 전무(Water BG장)와 사우디아라비아 압둘라 알 후세인 수전력부 장관이 참석한 가운데 라스아주르 해수담수화 플랜트 공급계약을 체결했다.

▲ 윤석원 두산중공업 전무(왼쪽)가 사우디아라비아 압둘라 알 후세인 수전력부 장관과 라스아주르 해수담수화 플랜트 공급계약을 체결하고 있다.
이번 프로젝트는 사우디아라비아 동부 공업도시인 주베일 북서쪽으로 75km 떨어진 라스 아주르 지역에 건설되며, 총 계약금액 17억6,000만달러로 지금까지 발주된 해수담수화 플랜트 가운데 세계 최대 규모다. 또한 하루 담수 생산량도 350만명이 동시에 사용할 수 있는 100만톤으로 세계 최대 용량이다.

두산중공업은 설계에서부터 기자재 제작, 설치, 시운전에 이르는 전 과정을 EPC 방식으로 일괄 수행, 2014년 3월말에 완공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