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제22대 국회의원선거 1만4,513개 투·개표소 안정적 전력공급에 총력
한전, 제22대 국회의원선거 1만4,513개 투·개표소 안정적 전력공급에 총력
  • 이재용 기자
  • 승인 2024.04.09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력확보 종합상황실 운영··· 7,707명 비상근무
선거 관련 중요시설 전기공급 설비 특별점검 및 정비 완료
서철수 한전 전력계통본부장(왼쪽 두 번째)이 원주변전소에서 전력확보 준비상황 현장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서철수 한전 전력계통본부장(왼쪽 두 번째)이 원주변전소에서 전력확보 준비상황 현장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일렉트릭파워 이재용 기자] 한국전력(사장 김동철)은 4월 10일 시행되는 제22대 국회의원선거가 차질없이 치러질 수 있도록 지난 3월 4일부터 4주간에 걸쳐 전국 253개 선거구의 1만4,259개 투표소와 254개 개표소 등 1만4,766개 선거 관련 중요시설에 공급되는 전력설비에 대해 특별점검 및 정비를 완료했다.

또 선거일에 발생할 수 있는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개표소에는 상시 2중 전원 및 비상발전기, 무정전전원급장치(UPS)를 포함한 4중 전원을 구성하고 투표소의 자동전환 비상등 설치 현황을 최종 점검했다.

아울러 비상상황에 대비해 4월 10일 오전 5시부터 개표종료 시까지 본사 및 사업소에 전력확보 종합상황실을 운영하고, 무인 변전소 근무인원과 개표소 전문인력 배치, 투표소 공급선로 특별순시 및 긴급복구 인력 비상대기 등을 위해 총 7,707명이 비상근무를 시행할 예정이다.

한전은 이번 선거 기간 중에 단 한건의 정전사고도 발생하지 않는 무결점 전력공급이 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