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그린 뉴딜 추진TF 발족
중부발전, 그린 뉴딜 추진TF 발족
  • 배상훈 기자
  • 승인 2020.05.29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형 그린 뉴딜정책 부응 위해 추진
노웅환 한국중부발전 사업본부장(앞줄 오른쪽에서 네 번째), 황진택 제주대학교 전기공학부 교수(앞줄 왼쪽에서 네 번째) 등 참석자들이 ‘KOMIPO 그린 뉴딜 추진TF’ 발족을 기념하고 있다.
노웅환 한국중부발전 사업본부장(앞줄 오른쪽에서 네 번째), 황진택 제주대학교 전기공학부 교수(앞줄 왼쪽에서 네 번째) 등 참석자들이 ‘KOMIPO 그린 뉴딜 추진TF’ 발족을 기념하고 있다.

[일렉트릭파워 배상훈 기자]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이 포스트 코로나 이후 경제활동 위축과 환경을 우선하는 시대 흐름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있다.

중부발전은 5월 28일 보령 머드린 호텔에서 ‘KOMIPO 그린 뉴딜 추진TF’를 발족했다. 이는 공기업으로서 한국형 그린 뉴딜정책에 부응하기 위해 진행됐다.

이 TF는 ▲신재생 개발 ▲투자 및 인력육성 ▲일자리 및 디지털 기술 분과로 구성돼 있다. 분과위원으로는 해당 분야 사내 전문가를 위촉했다.

KOMIPO 그린 뉴딜 추진TF 운영은 한국형 그린 뉴딜 핵심과제인 에너지전환 추진에 필요한 중부발전의 중장기 전략 수립과 이를 이행하는 데 목적이 있다.

부가적으로는 KOMIPO 그린 뉴딜을 통해 4차 산업, 기후변화, 비대면 디지털 기술 활용, 친환경 중심의 사회적 가치 실현 효과도 기대하고 있다.

한편 황진택 제주대학교 전기공학부 교수는 이날 ‘에너지 전환 및 신산업 정책 동향’을 주제로 특강을 진행했다.

황진택 교수는 신재생에너지 전환이 기존 일자리 축소가 아니며 오히려 양질의 친환경 일자리가 더 많이 창출되는 기회가 될 수 있음을 강조했다.

향후 중부발전은 KOMIPO 그린 뉴딜 추진TF 첫 번째 결과물로 6월 초 KOMIPO 중장기 그린 뉴딜 추진계획을 사내·외에 공표할 계획이다. 올해 말에는 KOMIPO 그린 뉴딜 추진성과를 담은 백서를 발간할 예정이다.

박형구 중부발전 사장은 “2030년까지 중부발전은 신재생 발전비율 25% 달성과 함께 한국형 그린 뉴딜 달성을 위해 에너지전환과 관련 사업에 대해 적극적인 투자와 지원을 할 것”이라며 “그린 뉴딜을 선도하는 대표 공기업으로서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