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발전, 제2기 사내벤처 출범
서부발전, 제2기 사내벤처 출범
  • 배상훈 기자
  • 승인 2020.05.20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안전분야 사내벤처 육성·지원 활성화
김병숙 한국서부발전 사장(왼쪽에서 네번째)과 사내벤처 책임자, 실무자들이 5월 19일 지원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병숙 한국서부발전 사장(왼쪽에서 네번째)과 사내벤처 책임자, 실무자들이 5월 19일 지원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일렉트릭파워 배상훈 기자]한국서부발전은 5월 19일 서부발전 제2기 사내벤처 출범 및 지원 협약식을 개최했다. 이는 혁신 성장과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해 열렸다. 김병숙 서부발전 사장을 비롯해 발전기술처장, 사내벤처 책임자 등이 참석했다.

이번에 새로 착수하게 된 사내벤처는 ▲발전소 부산물을 활용해 건축자재인 천연 현무암을 대체하는 석탄재 활용 인조 현무암 제조사업 ▲발전소 잠수작업 인명사고 위험 제거를 위한 해수취수설비 잠수작업 대체장비 기술개발사업 등 2개 사업이다.

이 사업들은 지난 2월 한 달 동안 전 직원을 대상으로 진행한 사내 혁신 아이디어 공모와 사내벤처 실무위원회 심의·평가를 거쳐 선정했다.

최종 선정된 책임자는 창업활동 전반에 걸친 경영 자율권 보장과 함께 자유롭게 창업 활동에 전념할 수 있는 별도의 업무 공간, 사업운영비, 기술개발비 등을 지원받게 된다.

김병숙 사장은 “사내 창업 아이템의 사업화 지원을 위해 창업 휴직제 도입 등 사내벤처 운영제도를 개선해 나갈 방침”이라며 “회사보유 기술역량 및 인프라 지원을 지속해서 강화해 환경과 안전 측면에서의 사회적 가치 창출 정책에 적극 부응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제1기 사내벤처팀은 서부발전의 지원 속에 지난해 12월 국내 최초로 발전소 불용 석탄을 활용한 친환경 자원순환 제품을 출시하는 성과를 거뒀다. 이어 서부발전 1호 사내벤처법인 셀바이오를 설립했다.

지난 3월에는 사업 기술성과 성장 가능성을 인정받아 기술보증기금으로부터 벤처기업 인증을 획득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