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임 양재열 전기안전공사 사장 취임
신임 양재열 전기안전공사 사장 취임
  • 박정필 기자
  • 승인 2007.05.03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임 양재열 사장이 취임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한국전기안전공사 신임 사장으로 양재열씨가 취임했다.

양 신임 사장은 지난 5월 2일부터 공식 업무에 들어가 오는 2010년 4월 30일까지 3년간 한국전기안전공사 사장직을 수행하게 된다.

5월 2일 공식 업무 시작에 앞서 진행된 취임 행사에서 양 사장은 일반적인 취임식 형식에서 벗어나 사회자도, 취임사도 없이 직원들과 면대면 만남을 위해 본사 건물 전체를 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

양 사장은 직원들과의 대화에서 앞으로도 직원들의 현장 목소리를 경청하기 위한 다양한 노력을 전개하고 공사의 미래를 담보할 1등 서비스 창출을 위해 전력을 다하겠다는 뜻을 전했다.

또 양 사장은 “상생과 협력을 바탕으로 한 조직 및 인사관리의 합리화를 꾀하고, 엄정하고 투명한 조직기강의 확립 등을 통해 ‘출근하고 싶은 직장’, ‘보람이 있는 직장’, ‘일하고 싶은 직장’ 가정과 같은 평생직장‘을 만들겠다”며 따뜻한 직장이 되도록 함께 노력해 나갈 것을 당부했다.

한편 신임 양재열 사장은 1955년 충북 옥천출신으로 숭실대 영문학과를 졸업하고 연세대에서 행정학 석사학위를, 명지대학교에서 행정학 박사학위를 취득했으며 서울대학교 경영대학원 최고경영자과정을 수료했다.

대학 졸업 후 학군장교로 임관, 특전사 통역장교로 근무하고 전역과 동시에 대통령 경호실 경호관으로 임용되었다. 경호실 검측·계획부장, 선발경호부장, 교리부장, 경호 1처장 등을 역임했으며 2003년 3월부터 2006년 1월까지 대통령 경호실 경호차장을 지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