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새울원자력본부, 노사 합동 ‘사랑의 헌혈’ 시행
한수원 새울원자력본부, 노사 합동 ‘사랑의 헌혈’ 시행
  • 이재용 기자
  • 승인 2020.04.02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울본부 및 신고리 5·6호기 시공사 직원들의 자발적 참여
한수원 새울본부 노사는 코로나19로 혈액수급이 어려워 병상에서 고통 받는 이웃의 생명을 구하는데 동참하기 위해 4월 2일 ‘사랑의 헌혈’을 시행했다.
한수원 새울본부 노사는 코로나19로 혈액수급이 어려워 병상에서 고통 받는 이웃의 생명을 구하는데 동참하기 위해 4월 2일 ‘사랑의 헌혈’을 시행했다.

[일렉트릭파워 이재용 기자] 한국수력원자력 새울원자력본부 노사(본부장 한상길·위원장 문지훈)는 코로나19로 혈액수급이 어려워 병상에서 고통 받는 이웃의 생명을 구하는데 동참하기 위해 4월 2일 ‘사랑의 헌혈’을 시행했다.

이날 헌혈은 울산혈액원의 헌혈버스가 새울원자력본부를 방문해 시행됐으며 새울원자력본부와 신고리 5·6호기 시공사 직원들이 자발적으로 헌혈에 참여해 사랑 나눔을 실천했다.

한상길 새울원자력본부장은 “코로나 19로 혈액 수급에 많은 어려움이 있는 걸로 알고 있다”며 “새울원자력본부 직원들이 보여준 작은 나눔이 긴급하게 수혈을 필요로 하는 분들에게 큰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새울원자력본부는 헌혈 문화 확산을 위해 매분기마다 사랑의 헌혈 봉사활동을 시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