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새울원자력본부, 코로나19 예방 위한 보건용품 지원
한수원 새울원자력본부, 코로나19 예방 위한 보건용품 지원
  • 이재용 기자
  • 승인 2020.02.14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생면, 온양읍 25개 마을 찾아 마스크·손소독제 배부
한수원 새울본부는 코로나19가 유행함에 따라 2월 13일 원전 주변지역에 마스크 및 손소독제를 지원했다.
한수원 새울본부는 코로나19가 유행함에 따라 2월 13일 원전 주변지역에 마스크 및 손소독제를 지원했다.

[일렉트릭파워 이재용 기자] 한국수력원자력 새울원자력본부(본부장 한상길)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유행함에 따라 2월 13일 원전 주변지역에 총 825만원 상당의 마스크 6,250개, 손소독제 125개를 지원했다.

대상은 서생면과 온양읍에 소재한 새울본부와 자매결연을 맺은 25개 마을로서 각 마을의 경로당과 마을회관을 직접 찾아 배부했다.

이번 지원으로 최근 마스크와 손소독제 등 감염예방 제품의 품귀현상으로 가격이 크게 상승함에 따라 구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르신들의 부담을 줄이고, 감염 예방과 집단감염 확산 차단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상길 새울원자력본부장은 “배부한 방역물품 사용과 감염 예방수칙을 준수해 어르신들이 건강한 일상생활을 하는데 작으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며 “새울원자력본부는 건강하고 행복한 지역사회를 만들어 가는데 적극적인 지원을 계속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