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해관리공단, 다문화가족에게 마스크 지원
광해관리공단, 다문화가족에게 마스크 지원
  • 배상훈 기자
  • 승인 2020.02.14 1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주경찰서와 협력··· 마스크 2,000개 전달
이청룡 광해관리공단 이사장(왼쪽에서 두번째)이 2월 14일 원주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를 방문해 면 마스크 2,000장을 전달했다.
이청룡 광해관리공단 이사장(왼쪽에서 두번째)이 2월 14일 원주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를 방문해 면 마스크 2,000장을 전달했다.

[일렉트릭파워 배상훈 기자]한국광해관리공단(이사장 이청룡)과 원주경찰서(서장 김진환)가 원주지역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예방을 위해 협력한다.

이청룡 광해관리공단 이사장과 김진환 원주경찰서장은 2월 14일 원주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김효종)를 방문했다. 이어 2,000개의 마스크를 전달했다.

광해관리공단은 원주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의 마스크 확보 어려움을 원주경찰서에서 파악했다. 또한 광해관리공단에 협조를 요청해 지원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원주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의 다문화가족 회원은 약 1,300여 명이다. 원주시 등록 외국인의 85%를 차지하고 있다.

이청룡 이사장은 “원주경찰서 등 유관기관과의 적극적인 소통과 협력을 바탕으로 지역사회의 안전과 주민 건강을 위해 계속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