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C, 전기차 충전기 형식승인 1호 발급
KTC, 전기차 충전기 형식승인 1호 발급
  • 배상훈 기자
  • 승인 2020.02.11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형식승인 통해 충전기 계량 신뢰성 확보
제대식 KTC 원장(오른쪽)과 한찬희 파워큐브코리아 대표이사(왼쪽)가 2월 11일 전기자동차 충전기 형식승인 1호 발급을 기념하고 있다.
제대식 KTC 원장(오른쪽)과 한찬희 파워큐브코리아 대표이사(왼쪽)가 2월 11일 전기자동차 충전기 형식승인 1호 발급을 기념하고 있다.

[일렉트릭파워 배상훈 기자]한국기계전기전자시험연구원(KTC, 원장 제대식)은 2월 11일 전기자동차 충전기에 대해 최초로 형식승인서를 발급했다고 밝혔다.

전기자동차 형식승인 1호는 파워큐브코리아(대표 한찬희)의 교류 고정형 전기자동차 충전기다. 이 충전기는 주로 아파트에 설치되는 전기자동차 충전기다.

형식승인 제도는 계량에 관한 법률에 따라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지정한 품목을 법정계량기로 지정하고 성능을 관리하기 위한 제도다.

법정계량기는 계량에 관한 법률 시행령 제10조 별표7에서 정한 계량기다. 전기자동차 충전기를 포함해 총 13개 품목으로 관리되고 있다.

전기자동차 충전기는 지난해 5월 13번째 계량기로 지정됐다. 올해 1월 1일부터 제조·수입되는 충전기는 형식승인을 받아야 판매와 유통이 가능하다.

전기자동차 충전기가 법정계량기로 지정됨에 따라 형식승인을 통해 1% 이내의 오차 성능을 검증받은 충전기만 보급될 예정이다. 이를 통해 공정성이 확보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관련해 KTC는 2월 11일 군포 본원에서 관련 충전기 제조업체, 충전사업자 등을 대상으로 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는 제조업체들이 3대 국가인증(형식승인, 안전인증, 전자파적합성인증)을 쉽게 준비할 수 있도록 기여하기 위해 마련됐다.

제대식 KTC 원장은 “전기자동차 충전기 형식승인 제도를 통해 국민들이 전기자동차 충전 성능을 신뢰할 수 있고 편리하게 전기자동차 충전 인프라를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신속하고 정확한 인증이 진행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