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발전·부산대학교, 에너지시설 탐방기회 제공
남부발전·부산대학교, 에너지시설 탐방기회 제공
  • 배상훈 기자
  • 승인 2020.01.31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 에너지 인재 이해도 제고
부산발전본부·풍력단지 등 방문
에너지시설 탐방에 참여한 남부발전 관계자와 부산대학교 학생들이 남부발전 한경풍력발전단지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에너지시설 탐방에 참여한 남부발전 관계자와 부산대학교 학생들이 남부발전 한경풍력발전단지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일렉트릭파워 배상훈 기자]한국남부발전(사장 신정식)이 에너지 산업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자리를 마련했다. 이를 바탕으로 미래 에너지 인재의 이해도를 높이고 있다.

남부발전은 1월 29~31일까지 부산대학교 ‘에너지 산업의 이해와 창업과정’ 우수 수료자에게 에너지시설 탐방기회를 제공했다.

에너지 산업의 이해와 창업과정은 남부발전과 부산대학교가 협업해 개설한 3학점 정식 교과목이다. 에너지에 대한 이해를 기반으로 교육과 프로젝트 수행을 통해 에너지 특화 창업을 촉진한다는 취지에서 기획됐다.

지난해 23명의 대학생이 참여해 한 학기 동안 관련 교육을 이수했다. 지난해 12월에는 최종발표회를 통해 남부발전 문제해결형 프로젝트 결과물을 공유했다.

프로젝트 최종발표회 후속 조치로 마련된 에너지시설 탐방은 직접 현장 방문을 통해 이론과 실제를 비교하고 운영현황 등을 학습하는 자리다. 남부발전 부산발전본부·남제주발전본부, 국제풍력센터, 제주 아시아기후변화체험관 등을 방문하는 일정으로 구성됐다.

특히 학생들은 아시아기후변화센터에서 이산화탄소와 기후변화에 대한 영향 관계를 체험했다. 이어 미래 에너지와 에너지 분야 창업방향에 대해 심도 있는 토론을 나눴다.

탐방에 참여한 김제욱 학생(전자공학과 4학년)은 “이론으로만 접했던 에너지를 현장에서 생생히 느꼈다”며 “학기 초반에는 에너지와 창업이 매우 막연하게 느껴졌지만 이번 탐방과 토론을 통해 구체적인 미래 에너지 창업에 대해 생각해 볼 수 있었다”고 말했다.

신정식 남부발전 사장은 “에너지 창업과정을 통해 지역의 우수한 대학생과 함께 문제를 해결하고 프로젝트 우수 수료자에게는 현장체험을 통해 에너지 산업 이해도를 높일 수 있었다”고 말했다.

또한 “앞으로도 청년의 에너지 분야 창업을 적극 지원해 창업 생태계를 확산하는데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