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울산과학기술원과 산학협력
동서발전, 울산과학기술원과 산학협력
  • 배상훈 기자
  • 승인 2020.01.28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재생에너지·4차산업 신기술 전문인력 양성 추진
박일준 한국동서발전 사장(왼쪽)과 이용훈 울산과학기술원 총장(오른쪽)이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박일준 한국동서발전 사장(왼쪽)과 이용훈 울산과학기술원 총장(오른쪽)이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일렉트릭파워 배상훈 기자]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은 1월 22일 울산과학기술원 본관에서 울산과학기술원(총장 이용훈)과 산학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이 협약은 신재생에너지 전문인재 양성을 위해 마련됐다.

특히 신재생에너지 발전 비중이 높아지고 있는 전력산업 환경에서 신재생에너지 및 4차산업 기술 분야 교류협력으로 전문인력 육성은 물론 산학협력 활동사업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진행됐다.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은 ▲신재생에너지 기술경영학과 인재 양성 ▲신재생에너지 및 4차산업 분야 교육과정 자문 ▲학술활동 등에 대한 정보교류 등에 적극 협력하게 된다.

울산과학기술원 신재생에너지 기술경영학과 과정에는 ▲에너지시스템·정책·시장분석, 태양광 발전기술, 풍력 에너지 기술 ▲수소 연료전지 기술, 에너지 밸류체인 효율, 신재생에너지 사업화 ▲에너지사업 금융, 데이터 마이닝, 빅데이터 분석, 비즈니스 분석 등이 포함된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이번 협약으로 신재생에너지 및 4차산업 신기술과 창의적 기술경영의 융합 교육을 시행해 태양광, 풍력, 연료전지, 에너지 신사업 개발을 주도하는 융합형 인재를 양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신재생에너지, 4차산업 신기술 분야의 우수한 교수진을 보유하고 있는 울산과학기술원과의 협력으로 친환경 미래성장 동력 확보 기반을 마련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동서발전은 울산과학기술원과 함께 해수전지 기반 에너지 독립형 어망용 GPS 부이, 페로브스카이트를 이용한 초고효율 다중접합 태양전지, 이산화탄소 활용 수소 및 전기 생산 등 신재생에너지 기술 개발을 위해 지속해서 협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