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자력환경공단, 경주시·경주소방서 재난 공동대응
원자력환경공단, 경주시·경주소방서 재난 공동대응
  • 이재용 기자
  • 승인 2019.12.13 16: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난자원·훈련·예방활동·재난에 안전한 방폐장 관리
원자력환경공단 월성지역본부는 12월 12일 코라디움에서 경주시, 경주소방서와 재난대응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원자력환경공단 월성지역본부는 12월 12일 코라디움에서 경주시, 경주소방서와 재난대응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일렉트릭파워 이재용 기자] 한국원자력환경공단 월성지역본부는 12월 12일 코라디움에서 경주시, 경주소방서와 재난대응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원자력환경공단은 중·저준위 방사성폐기물 처분시설 부지 인근에서 발생할수 있는 대형 산불 등 자연재난 예방과 유사시 대응을 위한 공동 협력의 필요성이 제기됨에 따라 관련기관과 공조체계를 구축키로 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안상복 원자력환경공단 월성지역본부장, 최홍락 경주시 도시개발국장, 이창수 경주소방서장이 참석했다.

협약체결에 따라 3개 기관은 재난 공동대응을 위해 자원지원, 훈련, 재난예방활동 등에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차성수 원자력환경공단 이사장은 “유관기관과 협력해 재난으로부터 안전한 방폐장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