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발전, 창업·일자리 지원 업무협약 체결
남동발전, 창업·일자리 지원 업무협약 체결
  • 배상훈 기자
  • 승인 2019.11.14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이트진로·창원시·창원지역자활센터와 협력
강창원 한국남동발전 동반성장처장(앞줄 왼쪽에서 다섯번째) 등 참석자들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강창원 한국남동발전 동반성장처장(앞줄 왼쪽에서 다섯번째) 등 참석자들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일렉트릭파워 배상훈 기자]한국남동발전(사장 유향열)은 11월 12일 하이트진로 마산공장에서 ‘창원시 청년 자립 지원을 위한 창업·일자리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 자리에는 강창원 남동발전 동반성장처장, 주종환 하이트진로 마산공장장, 정시영 창원시 복지여성국장, 김정세 창원지역자활센터 센터장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창원지역 저소득 청년들이 자립 기반을 마련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마련됐다.

협약에 참여한 기관들은 수제베이커리·디저트 카페 창업을 지원해 5명의 청년에게 일자리를 제공했다. 뿐만 아니라 향후 자활기업·사회적 기업으로 전환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교육 및 자활지원을 통해 청년 창업자들이 자립하고 지역의 사회적 경제를 더욱 확대할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남동발전은 창업을 위한 인테리어, 제조시설, 직업교육 등을 지원한다. 하이트진로는 창업공간 10년간 무상 임대와 사업용 차량을 제공한다. 창원시는 사업운영에 대한 행정지원을, 창원지역자활센터는 사업수행 및 청년자활을 지원하는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매장은 2020년 초 개장할 계획이다.

한편 남동발전은 일자리 창출 기여를 위해 2017년부터 KOEN 드림 잡(Job)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노인, 장애인, 저소득층 등을 대상으로 다양한 일자리 사업을 펼치면서 사회적 일자리 창출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