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안전한 일터 구현 앞장
중부발전, 안전한 일터 구현 앞장
  • 배상훈 기자
  • 승인 2019.11.05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명으로 구성된 중부발전 안전패트롤 출범
김호빈 중부발전 기술부사장(앞줄 왼쪽에서 여덟번째)이 ‘중부발전 안전패트롤 발대식’ 참석자들과 안전한 일터 구현을 다짐하고 있다.
김호빈 중부발전 기술부사장(앞줄 왼쪽에서 여덟번째)이 ‘중부발전 안전패트롤 발대식’ 참석자들과 안전한 일터 구현을 다짐하고 있다.

[일렉트릭파워 배상훈 기자]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은 11월 5일 보령 본사에서 중부발전 안전패트롤 발대식을 개최했다. 발대식은 안전사고 없는 안전한 일터 구현을 위해 열렸다.

중부발전 안전패트롤은 본사 4명·사업소 17명으로 구성됐다. 작업 전 위험성평가 검토, 안전작업허가서 승인, 밀폐·화기·고소작업 현장 밀착관리 등 안전관리업무만 전담한다.

또한 전사 위험작업 현장에 대해 ‘본사 안전패트롤’을 불시에 투입해 특별안전점검을 시행한다. 사고예방 조치가 미흡한 현장에 대해선 해소될 때까지 작업을 중지시켜 안전사고 예방에 적극 나설 방침이다.

박형구 중부발전 사장은 “안전사고를 줄이고 예방을 위해 현장안전관리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안전패트롤로 임명된 전문 요원들의 현장 안전활동이 안전한 중부발전을 만드는 초석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