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안전공사, ‘2019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실시
전기안전공사, ‘2019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실시
  • 이재용 기자
  • 승인 2019.11.04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방서·군부대 등과 합동 화재대피 및 비상소집 훈련

[일렉트릭파워 이재용 기자] 한국전기안전공사(사장 조성완)가 대규모 재난발생 상황에 대비한 신속한 복구체계 구축을 위해 ‘2019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실시해 성공적인 훈련을 마쳤다고 전했다.

전기안전공사는 훈련 첫날인 10월 28일, 본사 및 전국 60개 사업소를 대상으로 재난발생 시 초기대응 능력 제고를 위한 불시 소집훈련을 실시했다.

전기안전공사 직원들이 대피훈련을 하고 있다.
전기안전공사 직원들이 대피훈련을 하고 있다.

훈련 4일차 10월 31일에는 지진으로 인한 복합재난발생 상황을 가정해 소방·경찰·군·유관기관 등 15개 기관과 합동으로 실전대응 역량 강화에 중점을 둔 통합연계훈련을 전개했다.

아울러, 전국 60개 사업소에서는 지역기관별 재난발생 특성을 고려한 통합훈련 시 인력과 장비를 지원하여 재난대응 체계를 확립하는데 만전을 기했다.

지난달 10월 28일부터 11월 1일까지 5일에 걸쳐 열린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은 2005년부터 범정부적 재난대응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매년 실시되고 있으며, 이번 훈련에는 총 705개 중앙부처, 지자체, 공공기관·단체 등이 참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