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안전공사, ‘어린이가 안전한 등굣길 만들기’ 앞장
전기안전공사, ‘어린이가 안전한 등굣길 만들기’ 앞장
  • 이재용 기자
  • 승인 2019.11.01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 혁신도시 초등학교에 ‘옐로카펫’ 설치··· 전달식 가져
전기안전공사는 10월 29일 온빛 초등학교에서 '옐로카펫' 설치 전달식을 가졌다.
전기안전공사는 10월 29일 온빛 초등학교에서 '옐로카펫' 설치 전달식을 가졌다.

[일렉트릭파워 이재용 기자] 한국전기안전공사(사장 조성완)가 전북 혁신도시 어린이 등굣길 안전 길라잡이로 나섰다.

한국전기안전공사는 10월 29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전북혁신도시 내 온빛초등학교,  만성초등학교, 양현초등학교 등 3곳에 ‘옐로카펫’을 설치하고 온빛  초등학교에서 전달식을 가졌다.

‘옐로카펫(Yellow Carpet)’이란 횡단보도 앞 보도와 벽면 일부를 노란색으로 칠해, 아이들이 안전하게 대기하고 운전자는 아이들을 쉽게 인지해 감속할 수 있도록 해주는 교통안전 시설물이다.

실제로 국립재난안전연구원에 따르면, ‘옐로카펫’설치 후 횡단보도 대기공간 시안성이 40~50% 좋아지고, 차량 운행속도는 5~12% 감속하게 하는 효과를 가져다 주고 있다.

조성완 전기안전공사 사장은 “어린이와 청소년 비율이 높은 전북혁신도시의 인구 특성을 고려해 옐로카펫 사업을 시작하게 됐다”며, “으로도 전북 지역 맞춤형 공헌활동을 늘려 나가겠다”고 말했다.

전기안전공사는 이와 함께 올 연내에 전주·완주·군산 지역 공원과 놀이터에 지역주민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옥외 LED시계 30개를 설치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