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지능형 통합 재난관리 시스템 구축
동서발전, 지능형 통합 재난관리 시스템 구축
  • 배상훈 기자
  • 승인 2019.10.31 1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차원(3D) 공간정보로 통합해 제공
한국동서발전 직원이 당진화력본부에 설치된 지능형 통합 재난관리 시스템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한국동서발전 직원이 당진화력본부에 설치된 지능형 통합 재난관리 시스템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일렉트릭파워 배상훈 기자]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은 10월 31일 당진화력본부에 근로자 안전을 위한 지능형 통합 재난관리 시스템을 구축했다고 밝혔다.

이 시스템은 분산된 화재, 지진, 유해화학물질 누출, 비상방송, 재난문자 전송 등 여러 재난 관련 정보를 3차원(3D) 공간정보로 통합해 제공한다. 재난 발생시 정보의 가시성을 높이고 공유체계를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 시스템으로 동서발전 당진화력본부의 부지 및 건물 내·외부가 3차원 공간정보로 형상화됐다. 화재 등 긴급 재난상황 발생시 기존의 평면적인 2차원 정보보다 정확한 상황 인지가 가능하다. 또한 사고장소 주변의 CCTV 영상이 자동으로 나타나 신속한 상황 파악과 대응을 할 수 있게 됐다.

특히 비상상황 발생시 해당 상황에 맞는 전자화된 표준행동요령(SOP)이 제공돼 초기대응 시간을 단축하고 피해 확산을 줄이게 됐다. 동서발전은 웹 기반서비스 제공을 통해 시스템 접근성 및 활용성을 강화하는 등 사용자 중심의 편의성을 높였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당진화력본부를 시작으로 순차적으로 전 발전소에 시스템을 도입할 예정”이라며 “이번 지능형 통합 재난관리 시스템 구축을 바탕으로 안전 최우선 발전소를 만들기 위한 노력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