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산업, 글로벌 윤리경영 선포
대림산업, 글로벌 윤리경영 선포
  • 이재용 기자
  • 승인 2019.10.18 17:16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기준에 부합하는 사회적 책임과 청렴성 강화
직원들이 직접 참여해 구체적 실천지침 담은 윤리강령 제정
배원복 대림산업 대표(왼쪽 다섯번째)와 신동희 한숲협의회 의장(왼쪽 여섯번째)을 비롯해 각 사업본부 본부장과 직원들이 함께 윤리경영을 다짐하고 있다.
배원복 대림산업 대표(왼쪽 다섯번째)와 신동희 한숲협의회 의장(왼쪽 여섯번째)을 비롯해 각 사업본부 본부장과 직원들이 함께 윤리경영을 다짐하고 있다.

[일렉트릭파워 이재용 기자] 대림산업은 10월 18일 종로구 수송동 본사에서 윤리강령 선포식을 실시했다.

행사에는 배원복 대림산업 대표이사를 포함한 경영진과 노사협의회인 한숲협의회 의장과 위원들이 참석했다.

배원복 대표를 포함한 임직원들은 윤리강령을 낭독하고 실천을 결의했다.

대림산업은 급변하는 사업환경을 극복하고 세계적 기업으로 거듭나기 위해 윤리경영을 선포했다.

전 세계적으로 부패 방지 협약, 국제규범 등을 통해 기업의 윤리적 경영에 대한 요구가 높아지고 있는 만큼 임직원 각자가 윤리경영을 내재화해 세계 시장에서 경쟁할 수 있는 지속성장 기반을 마련하기 위함이다.

이날 선포식은 사회적 책임과 청렴성이 회사의 성장과 발전에 필수적인 조건임을 임직원들이 공감하고 다짐하는 자리였다.

윤리경영 선포와 함께 윤리강령 실천지침도 함께 배포됐다.

새로운 윤리강령은 경영진 중심의 의사결정이 아닌 임직원들의 소통과 참여를 통해 제정됐다.

대림산업은 올해 6월부터 각 사업본부 임직원들과 한숲협의회 위원들이 참여해 기존의 윤리강령을 쉽고 구체적인 실천지침으로 발전시켰다.

윤리강령 실천지침에는 회사와 직원, 임직원 상호간, 대외 이해관계자와의 관계에서 준칙이 되는 구체적인 지침은 물론 회사의 사회적 책임까지 포함돼 있다. 추상적이고 모호한 선언문이 아니라 직무 수행 및 임직원 상호간, 고객, 협력사 등 여러 이해관계자와의 관계에서 발생하는 다양한 상황에 적용할 수 있는 가이드라인과 행동 지침이 명시돼 있다.

개정된 윤리강령 실천지침은 모든 임직원에게 예외없이 적용되며 비윤리적 행위로부터 임직원을 보호하는 것에 목적이 있다.

이날 선포식에서 배원복 대표는 “세계적 기업으로 성장하고 존속하기 위해선 그에 맞는 기본과 원칙으로 일해야 한다”고 당부하며 “임직원 각자가 이를 체화하고 자발적으로 실천해야 자율적, 창의적 기업문화가 자리잡고 세계적 수준의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이 2019-10-20 03:57:58
아파트나 똑바로 만들어주시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