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발전, 에너지공단과 함께 온실가스 감축
남동발전, 에너지공단과 함께 온실가스 감축
  • 배상훈 기자
  • 승인 2019.09.19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가 온실가스 감축 기여·지역사회 공헌 다짐
유향열 한국남동발전 사장(왼쪽)과 김창섭 한국에너지공단 이사장(오른쪽)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유향열 한국남동발전 사장(왼쪽)과 김창섭 한국에너지공단 이사장(오른쪽)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일렉트릭파워 배상훈 기자]한국남동발전(사장 유향열)과 한국에너지공단(이사장 김창섭)은 9월 18일 한국발전공기업협력본부에서 ‘온실가스 감축 및 친환경에너지 전환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온실가스 감축 및 에너지절감 프로그램 공동개발, 국제협력사업 지원 등을 통해 국가 온실가스 감축에 기여하고 지역사회에 공헌하기 위해 공동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남동발전 대표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써니 마켓(Sunny Market)과 연계해 전통시장 에너지 환경을 개선하고 상인들의 전기요금 절감도 도모한다. 남동발전은 에너지 효율화와 온실가스 감축까지 가능한 전통시장 온실가스 감축사업을 올해 우선 추진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에서 남동발전은 전통시장 LED 교체, 태양광 설치 등을 위한 사업비를 지원한다. 또한 본 사업과정에서 발생한 온실가스 배출권을 확보하게 된다. 에너지공단은 전통시장 에너지 진단, 상담 및 교육 등을 위한 행정적·제도적 지원을 담당한다.

한편 남동발전은 깨끗하고 안전한 에너지공급을 위해 노후발전기 연료전환(영동 1·2호기), 바이오매스연료 혼소 확대 등 내부 온실가스를 감축한다. 동시에 국내최초 탄소펀드 조성으로 온실가스 외부감축사업 추진, 군산 수상태양광(18.7MW) 등 친환경에너지 전환을 위해 앞장서고 있다.

유향열 남동발전 사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전통시장 감축사업 이외에도 에너지공단과 다양한 협력사업을 추진해 국가 온실가스 감축목표 달성에 기여하는 중추적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