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추석 맞아 복지센터 방문
한수원, 추석 맞아 복지센터 방문
  • 이재용 기자
  • 승인 2019.09.10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활용품 비롯 추석선물 전달
한수원 원전사후관리처 직원들이 9월 10일 자매마을인 경주시 서면 아화마을에 위치한 아화소망지역아동센터를 찾아 어린이들에게 생활용품을 비롯한 추석선물을 전달했다.
한수원 원전사후관리처 직원들이 9월 10일 자매마을인 경주시 서면 아화마을에 위치한 아화소망지역아동센터를 찾아 어린이들에게 생활용품을 비롯한 추석선물을 전달했다.

[일렉트릭파워 이재용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 원전사후관리처 직원들이 추석 명절을 앞둔 9월 10일 자매마을인 경주시 서면 아화마을에 위치한 아화소망지역아동센터를 찾아 어린이들에게 생활용품을 비롯한 추석선물을 전달했다.

강신섭 한수원 원전사후관리처장은 “지역과의 상생발전은 한수원이 중요하게 생각하는 가치 중 하나”라며, “앞으로 꾸준한 사회공헌 활동으로 지역으로부터 사랑받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