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 민병주 제32대 한국원자력학회장 취임
(인사) 민병주 제32대 한국원자력학회장 취임
  • EPJ 기자
  • 승인 2019.09.02 1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석부회장에는 하재주 (전)한국원자력연구원 원장 선출
민병주 제32대 한국원자력학회장.
민병주 제32대 한국원자력학회장.

[EPJ] 민병주 울산과학기술원 초빙교수(제19대 국회의원)가 9월 1일자로 1년간 학회를 이끌어 갈 제32대 한국원자력학회장에 취임하고, 9월 6일 쉐라톤 서울 팔래스 강남호텔에서 취임식을 진행한다.

아울러, 지난 8월 9일에 개최된 제84차 평의원회에서는 제32대 수석부회장이자 제33대 학회장으로 하재주 (전)한국원자력연구원 원장을 선출했다.

민병주 신임회장은 이화여대 물리학 전공, 일본 규슈대 원자핵물리학 박사취득 후 1991년 한국원자력연구원 여성최초 해외유치과학자로 원자력계에 입문해 한국원자력연구원 연구위원, 대한여성과학기술인회 회장, 한국원자력연구원 연수원장을 역임했다.

2012년에는 제19대 국회에 비례대표로 진출해 국내 원자력계 및 과학기술분야의 든든한 지원 역할과 함께 27차례의 우수국회의원 수상 등 탁월한 의정활동을 펼친 바 있다.

현재는 울산과학기술원 초빙교수, 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 어머니안전지도자 중앙회 회장, 한국여성의정 이사로 활동하고 있다.

원자력학회에선 제19대 총무이사, 제30대 고급정책연구소장을 역임했고, 지난 1년간 (2018년 9월 1일~ 2019년 8월 31일) 제31대 수석부회장직겸 원자력이슈위원회 위원장직을 수행했다.

원자력학회 역사상 첫 여성학회장으로 선출된 민 학회장은 학회 50주년을 맞아 제정한 미래비전과 7대 핵심가치를 바탕으로 신뢰받는 원자력 학술단체로 거듭나기 위한 노력으로 타분야 학·협회와의 교류 등을 통해 안전하고 지속가능한 국가의 미래 에너지 정책에 기여하고자 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1969년 창립된 한국원자력학회는 원자력 관련 학술 및 기술 발전과 원자력 개발 및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설립된 학술단체로 현재 5,300여 명의 회원이 전문분야별 12개의 연구부회에서 활동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