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난방공사, 남북협력사업 후원협약 체결
지역난방공사, 남북협력사업 후원협약 체결
  • 배상훈 기자
  • 승인 2019.07.11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한 어린이 영양식 지원··· 인권개선 위해 앞장
황창화 한국지역난방공사 사장(왼쪽)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황창화 한국지역난방공사 사장(왼쪽)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일렉트릭파워 배상훈 기자]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는 7월 11일 분당 본사에서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이사장 임학규)과 남북협력사업 후원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영양상태가 취약한 북한 어린이들을 돕기 위해 진행됐다.

사업 원년인 올해에는 북한지역 내 영양상태가 취약한 북-중 접경지역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영양 개선 지원사업을 전개할 예정이다. 향후 환경·생태분야까지 협력 분야를 확대할 계획이다.

한편 유엔식량농업기구(FAO)와 세계식량계획(WFP)이 5월 3일 발표한 ‘북한의 식량안보 평가’ 보고서에 따르면 북한 주민의 40%인 1,010만명이 식량부족 상태로 긴급한 지원이 필요하다고 명시된 바 있다.

지역난방공사 관계자는 “지역난방공사는 식량부족 상황에 놓인 북한 주민들의 인권 개선에 기여하기 위해 동 사업을 추진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지역난방공사는 남북 교류협력 활성화를 위해 사회공헌 분야를 포함한 다각적인 사업 추진을 모색해 대한민국 대표 집단에너지 공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적극 이행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