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한전KPS 컨소시엄, UAE원전 정비사업계약 체결
한수원·한전KPS 컨소시엄, UAE원전 정비사업계약 체결
  • 이재용 기자
  • 승인 2019.06.24 1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원·한전KPS, 정비사업 위한 서비스 공급
정비사업기간 5년, 양사 합의 시 연장 가능
한수원은 UAE원전 운영회사인 6월 23일 Nawah사와 ‘UAE원전 정비사업계약’을 체결했다.
한수원은 UAE원전 운영회사인 6월 23일 Nawah사와 ‘UAE원전 정비사업계약’을 체결했다.

[일렉트릭파워 이재용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은 UAE원전 운영회사인 Nawah Energy Company와 ‘UAE원전 정비사업계약’을 6월 23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체결된 계약에 따라 한수원과 한전KPS는 UAE 원자력규제기관의 품질 및 안전기준을 준수해 바라카 원전의 APR1400 4개 호기에 대한 경상 및 계획예방 정비 서비스를 제공하게 됐다.

사업 계약기간은 5년이며, 양사 합의 시 연장이 가능하다.

이에 따라 한수원·한전KPS 컨소시엄은 정비계획 수립 및 이행을 포함한 정비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 있어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Nawah는 한수원과 한전KPS는 관리 감독 전문가뿐만 아니라 정비 고위직 등 우수 인력을 투입할 것이며, 이들은 바라카 원전의 안전, 품질 중심 정비를 지원하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수원은 바라카 원전의 원자로(1차측) 및 비원자로(2차측, 주변기기)에 대한 시험, 진단, 검사, 정비 및 교체 서비스 등을 수행할 예정이다.

Nawah는 UAE의 독립 규제기관인 FANR의 운영허가를 취득할 예정이며, 추후 바라카 원전의 운영 및 정비와 관련된 모든 규제적 책임을 맡게 된다.

현재 Nawah는 규제기관의 승인을 기다리며, 올해 말과 2020년 초 사이에 바라카 원전 1호기의 연료 장전을 위해 준비 중이다. 

마크 레드먼 Nawah 사장은 “한수원, 한전KPS와 정비 분야에서의 장기적 관계를 구축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하며 이번 계약을 통해 화력 및 원자력 발전소 인프라 정비 분야의 최고 전문성과 APR1400 기술의 전문성을 결합한 정비 서비스 파트너 회사들과 견고한 협력 체계를 확보하게 됐다”며, “이번 계약의 성사는 바라카 원전의 안전 및 품질 중심의 정비를 위해 세계 최고의 파트너 회사와 관계를 구축해 나가겠다는 강한 의지를 잘 보여주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성과는 그동안 대통령과 정부가 힘써온 UAE·한국 간 돈독한 신뢰와 우호관계를 바탕으로 한국의 우수한 원전 기술력 및 운영 능력을 인정받아 가능했다는 평가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Nawah의 원전운영을 지원하기 위해 한수원 고위직을 포함한 우수한 기술 인력을 투입할 예정”이며,“현지화 전략을 통해 UAE가 원전 운영역량을 확보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바라카 원전은 4개의 APR1400 노형으로 구성되며, 바라카 1호기는 2012년 건설을 시작해 지난해 완공됐다. 동시에 2·3·4호기 건설이 진척되고 있으며 바라카 발전소의 전체 완공은 현재 93퍼센트 이상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