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고리원자력본부, ‘협력사와 행복한 일터만들기’ 최종 성과보고회 개최
한수원 고리원자력본부, ‘협력사와 행복한 일터만들기’ 최종 성과보고회 개최
  • 이재용 기자
  • 승인 2019.06.21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협력사와의 상생 통해 행복한 일터 만들기 앞장
한국수력원자력 고리원자력본부는 6월 21일 고리본부 사옥 3층 그린룸에서 본부 및 협력사 직원 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협력사와 행복한 일터 만들기’T/F의 최종 성과보고회를 개최했다.
한국수력원자력 고리원자력본부는 6월 21일 고리본부 사옥 3층 그린룸에서 본부 및 협력사 직원 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협력사와 행복한 일터 만들기’T/F의 최종 성과보고회를 개최했다.

[일렉트릭파워 이재용 기자] 한국수력원자력 고리원자력본부(본부장 이인호)는 6월 21일 고리본부 사옥 3층 그린룸에서 본부 및 협력사 직원 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협력사와 행복한 일터 만들기’T/F의 최종 성과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성과보고회에서 고리원자력본부는 협력사 근무환경 개선 등을 위한 분과별 도출과제의 추진성과를 발표, 공유했다.

또 ‘상생협력 상담센터’를 발족해 바람직한 행동규범 정립을 위한 ‘협력사와 행복한 일터 만들기 10계명’ 다짐 등 상생 가치 확대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 시행계획을 공유하고 이에 대한 의견을 수렴했다.

특히 고리원자력본부는 전사 최초로 ‘상생협력 상담센터’를 협력사 전용 소통창구로 발족해 협력사에 대한 비인격적 대우·업무상 불이익 등 상생 저해 행위에 대한 상담 및 재발방지 업무를 수행한다.

한편, 지난해 6월 발족된‘협력사와 행복한 일터 만들기’T/F는 협력사 근무환경 개선 및 상생문화 조성을 위한 총 49개 과제 도출, 개선업무 수행, 협력사 직원 500여 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통한 의견 수렴 등 본부와 협력사 간 상생 문화 조성의 기틀을 마련했다.

전두수 대외협력처장은“지난 1년 간 T/F 활동을 위해 힘써준 모든 직원 여러분께 감사의 말씀을 전하며, 앞으로도 고리원자력본부와 협력사는 운명공동체임을 잊지 않고 한 마음 한뜻으로 행복한 일터를 만들기 위해 노력해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