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력기술, 노사합동 농촌일손돕기 봉사
한국전력기술, 노사합동 농촌일손돕기 봉사
  • 이재용 기자
  • 승인 2019.06.19 1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손 돕기, 양파 현지 직거래 통해 농가에 실질적 도움 줘
한전기술은 6월 18일 김천시 부항면 하대리에서 노사합동 농촌일손돕기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한전기술은 6월 18일 김천시 부항면 하대리에서 노사합동 농촌일손돕기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일렉트릭파워 이재용 기자] 한국전력기술(사장 이배수)은 6월 18일 경북 김천시 부항면 하대리에서 농촌일손돕기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봉사활동은 노사합동으로 진행됐으며 엄호섭 한국전력기술 경영관리본부장과 하진수 노동조합위원장을 비롯한 임원진과 노조 간부 및 2019년도 승급자 등 60여 명이 솔선수범해 참여했다.

이날 한전기술 임직원들은 결연마을을 방문해 양파 수확 및 오미자 넝쿨 정리 등의 봉사활동을 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또한 수확된 양파를 현장에서 구매하는 현지 직거래를 통해 농가 수입에 도움을 줬다.

엄호섭 한국전력기술 경영관리본부장은 “이번 봉사활동이 농번기 인력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 주민들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며 지역상생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정한열 김천시 부항면장은 “한국전력기술 임직원 분들의 봉사활동이 김천시 농촌지역이 활력을 되찾는데 큰 힘이 될 것 같다. 지역사회에 대한 한국전력기술의 많은 관심과 지원에 감사드린다”며 고마움을 표했다.

한국전력기술은 공식사회봉사 조직인 참사랑봉사단을 중심으로 지역 내 농촌마을과 결연을 맺고 일손돕기, 환경개선지원 등의 봉사활동과 농산물 판매지원 등 다양한 상생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