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먼자들의 도시 외 2편
눈먼자들의 도시 외 2편
  • 신선경 기자
  • 승인 2008.11.18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눈먼자들의 도시

전염률 100%인 정체불명의 치명적인 실명바이러스… 세상 모두가 눈이 멀었다! 그리고 오직 단 한사람이 이 모든 것을 지켜보기 시작했다!
평범한 어느 날 오후, 앞이 보이지 않는 한 남자가 차도 한 가운데에서 차를 세운다. 이후 그를 집에 데려다 준 남자도, 그를 간호한 아내도, 남자가 치료받기 위해 들른 병원의 환자들도, 그를 치료한 안과 의사도 모두 눈이 멀어버린다. 시야가 뿌옇게 흐려져 앞이 보이지 않는 정체불명의 이상 현상.
눈먼 자들의 수가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나면서 정부는 그들을 병원에 격리수용하고, 세상의 앞 못 보는 자들이 모두 한 장소에 모인다. 그리고 남편을 지키기 위해 눈먼 자처럼 행동하는 앞을 볼 수 있는 한 여인(줄리안 무어)이 있다.
아수라장이 되어버린 병동에서 오직 그녀만이 충격의 현장을 목격하는데...

●감독 페르난도 메이렐레스 
●주연 줄리안 무어, 마크 러팔로, 가엘 가르시아 베르날, 대니 글로버   ●개봉 11월 20일


렛미인

빛이 사라지면, 너에게 갈게.
못된 아이들의 괴롭힘에 시달리는 외로운 소년 오스칼은 어느 눈 내리던 밤, 창백한 얼굴을 한 수수께끼의 소녀 이엘리를 만난다. 둘은 곧 서로에게 하나밖에 없는 친구가 되고, 어느 새 가슴 설레는 감정이 싹튼다. 하지만 이엘리의 등장 이후 마을에서 피가 모두 사라진 채 죽임 당하는 기이한 사건이 계속되고, 비상한 두뇌의 오스칼은 그녀가 뱀파이어라는 사실을 눈치 채는데…
그러나 소녀를 향한 소년의 사랑은 두려움보다 강하다.
외롭던 소년과 뱀파이어 소녀의 슬픈 사랑으로 전세계를 매혹시킨 화제의 영화 ‘렛미인’.
친구들의 괴롭힘으로 외로운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던 소년 오스칼과 그에게 찾아온 신비한 뱀파이어 소녀 이엘리의 슬프고 잔혹한 사랑이야기를 그린 ‘렛미인’은 세계최고권위의 7개 영화제에서 11개상을 수상한 수작으로 부천국제영화제와 썸머호러판타지를 통해 이미 많은 마니아 팬을 확보한 작품이다. 눈부신 설원을 배경으로 한 수려한 영상과 천재적인 아역배우들의 열연, 감성을 자극하는 음악까지 가장 황홀한 러브스토리라는 찬사를 받고 있으며, 미국 최대영화비평 사이트 로튼토마토에서 스위니토드, 다크나이트, 쿵푸팬더를 누르고 만점을 기록하는 기염을 토하고 있다.

●감독 토마스 알프레드슨  ●주연 카레 헤데브란트, 리나 린데르손 
●개봉 11월 13일

 

소년은 울지 않는다

1953년, 한국전쟁 직후 폐허가 된 서울, 차가운 그 거리에 소년들은 버려졌다.
전쟁에 부모 형제를 잃고 하루하루 끼니와 잠 잘 곳을 해결해야 했던 소년들이 모인 수용소. 싸움을 잘하고 다혈질이지만 의리가 있는 종두와 또래에 비해 셈이 빠르고 명석한 태호는 그곳에서 만나 친구가 되고, 둘이 힘을 합쳐 미군 밀수품을 훔쳐내 지옥 같은 수용소를 탈출한다. 소년들을 지켜주는 법도 도덕도 없는 어지럽고 혼란한 세상에서 스스로 살아남기 위해 태호는 시장의 최대 조직 만기파를 찾아가 노점을 얻어내 종두와 함께 장사를 시작한다. 노점에서 자신들이 훔친 물건을 끼워 팔아 돈을 모으는 두 소년. 태호는 무조건 많이 가진 자가 살아남는다는 세상의 이치를 깨닫게 되고 종두는 만기 조직의 최고 주먹이자 자신들을 보호해 주는 명수를 보며 살아남기 위해서 누구보다 강한 자가 되어야겠다고 마음먹는다.
세상을 뒤덮었던 폭격과 총성은 멈췄지만 소년들의 전쟁은 지금부터 시작이다!
심각한 물가 상승으로 돈의 가치가 점점 떨어지는 시장 상황을 명석하게 간파해 낸 태호는 금보다 비싼 쌀을 모아 가격이 최고로 오를 때까지 기다렸다 되파는 쌀장사를 결심하고 종두와 함께 만기파 몰래 시장통 고아 소년들을 불러 모은다. 갈 곳 없이 방황하던 고아 소년들은 흔쾌히 이들의 계획에 동참하고 쌀을 모으는 과정에서 함께 생활하게 된 그들은 서로를 돌보며 하나의 가족을 이룬다.
한편 주인을 무는 개는 아예 이빨을 뽑아버리는 게 상책이라 믿는 야비한 만기파 넘버3 도철에겐 종두도, 태호도 그리고 사사건건 자신을 무시하며 소년들을 감싸는 명수도 눈엣가시처럼 거슬린다. 이제 쌀도 충분히 모으고 마침내 계획의 성공을 눈앞에 둔 순간, 모든 것을 눈치 챈 도철은 종두와 태호에게 그 동안 몰래 모은 돈과 쌀을 모두 내어 놓으라고 위협하며 숨통을 조여 오는데… 눈물 나게 비정한 어른들의 세상, 그래도 소년은 울지 않는다!

●감독 배형준   ●주연 이완, 송창의, 박그리나   ●개봉 11월 6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