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연구원, 과학기술계 연구기관 브랜드평판 1위 달성
전기연구원, 과학기술계 연구기관 브랜드평판 1위 달성
  • 이재용 기자
  • 승인 2019.04.09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3월 빅테이터 분석 및 순위발표
기타공공기관 전체 16위 및 과기정통부 산하 연구기관 1위

[일렉트릭파워 이재용 기자] 한국전기연구원(원장 최규하)이 최근 발표된 브랜드평판 조사결과, 기타공공기관 전체 16위,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연구기관 중에서 1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가 발표하는 브랜드평판지수는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 간 소통량, SNS에서의 대화량, 커뮤니티 점유율 등을 측정해 분석 및 발표하는 자료다.

이번 조사결과는 기타공공기관 210개를 대상으로 지난 3월의 빅데이터를 분석해 총 4개의 지수(미디어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 사회공헌지수)를 기반으로 발표한 순위다.

그 결과 한국전기연구원은 대한민국 전체 기타공공기관 중 16위라는 높은 순위를 차지했다. 이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연구기관 중에서 1위에 해당한다.

경제·사회·문화·예술 등 다양한 분야의 쟁쟁한 공공기관 사이에서 과학기술계 연구기관으로는 가장 높은 순위를 차지한 결과로, 과학기술 분야 대표주자로서의 전기연구원 브랜드 입지를 다시 한번 재확인하게 됐다.

특히 미디어지수(전체 5위)와 커뮤니티지수(전체 10위)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지난 3월, 전기연구원이 추진단으로 총괄하는 1,243억원의 대형 국책사업 ‘전압형 HVDC 국산화 개발’ 프로젝트가 미디어의 많은 관심을 받았으며, 연구원이 개발해 중소기업에 기술이전 했던 ‘고출력 EMP 보호용 핵심기술’이 유럽의 서지보호기(SPD) 업체와 수출계약 체결에 성공하며 출연(연)-중소기업 간 상생 모범사례가 알려지기도 했다.

온라인 홍보에서도 과학기술계 정부출연연구기관 중 가장 많은 소셜미디어(SNS) 7개 채널을 운영하며 약 2만 명의 고정 팬(팔로워) 보유, 연간 150회 과학콘텐츠 생산 및 총 조회수 170만 뷰 등을 통해 과학대중화에 힘쓰고 있다.

그 결과 지난해 ‘대한민국 인터넷소통대상’, ‘대한민국 SNS 대상’, ‘대한민국 커뮤니케이션대상’을 잇달아 수상하며 과학기술 분야 국민소통의 최고 기관으로 인정받기도 했다.

최규하 전기연구원장은 “국민과 함께 미래를 선도하는 글로컬 KERI 기조 아래, 기관의 역할과 책임(R&R)을 우리 국민에게 알리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고 밝히며 “이번 결과에 만족하지 않고 연구원의 대외 인지도 제고에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 국민으로부터 더욱 신뢰받고 사랑받는 연구기관으로 발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