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전선, 2,550만달러 규모 초고압 프로젝트 수주
대한전선, 2,550만달러 규모 초고압 프로젝트 수주
  • 배상훈 기자
  • 승인 2018.08.08 1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두바이·카타르 등 중동지역 경쟁력 재확인

[일렉트릭파워 배상훈 기자]대한전선이 두바이와 카타르에서 총 2,550만달러 규모의 초고압 프로젝트를 수주했다. 이어 중동 지역에서의 경쟁력을 재확인했다.

대한전선(대표집행임원 최진용)은 8월 8일 두바이에서 1,300만달러 규모 132kV 초고압 프로젝트를, 카타르에서 1,100만 달러 규모 220kV 초고압 프로젝트를 수주했다고 밝혔다.

두바이에서 수주한 프로젝트는 두바이 수전력청(DEWA)이 발주한 것이다. 이는 두바이 여러 지역의 신규 변전소 사이를 잇는 지중선을 구축하고 가공선을 교체하는 공사다. 대한전선은 132kV급 초고압 케이블과 접속재 일체를 공급하고 접속공사까지 책임진다.

카타르에서 수주한 프로젝트는 카타르 중부 알 라얀(Al Rayyan) 지역 도로 및 관련설비 증축을 위해 케이블과 접속재를 공급하고 접속공사를 진행하는 것이다. 이 프로젝트는 카타르 공공사업청(Ashghal)이 발주한 것이다.

대한전선은 카타르 수전력청(KAHRAMAA)과 여러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수행한 경험이 긍정적인 평가를 받았다고 분석했다. 대한전선은 이외에도 두바이에서 150만달러 규모의 132kV 초고압 프로젝트를 수주하는 등 중동지역 매출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있다.

대한전선 관계자는 “두바이 엑스포, 카타르 월드컵 등 중동 지역에 대규모 국제 행사가 예정돼 있어 전력·도로 등 인프라에 대한 투자 분위기가 점차 활성화되고 있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중동 지역에서 지난 30여 년간 쌓아온 네트워크와 노하우, 품질 혁신을 통해 지속적으로 수주 성과를 창출해 낼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327 (빅토리아오피스텔) 1111호
  • 대표전화 : 02-3452-8861
  • 팩스 : 02-553-2911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윤석
  • 법인명 : (주)전력문화사
  • 제호 : 일렉트릭파워
  • 등록번호 : 서울 라 11406
  • 등록일 : 2007-01-24
  • 발행일 : 2007-01-24
  • 발행인 : 신경숙
  • 편집인 : 신경숙
  • 일렉트릭파워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일렉트릭파워.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pj.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