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해관리공단, 몽골 전문감독원과 광해방지사업 논의
광해관리공단, 몽골 전문감독원과 광해방지사업 논의
  • 배상훈 기자
  • 승인 2018.05.31 1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단 경인지사에서 남사라이 챠강후 원장 접견

[일렉트릭파워 배상훈 기자]이청룡 한국광해관리공단 이사장은 5월 30일 공단 경인지사에서 몽골 전문감독원 남사라이 챠강후 원장을 접견했다. 이어 양국 간 광해방지분야·광산보건분야 발전에 대해 논의했다.

이번 논의는 평소 한국의 광해관리 기술 및 공단과의 협력에 관심을 갖고 있는 챠강후 원장이 짧은 한국 방문일정에도 불구하고 면담을 요청해 이뤄졌다.

공단과 몽골 전문감독원은 2010년부터 긴밀한 협력관계를 유지하고 있다. 특히 광해관리 및 광산보건을 아우르는 총체적 환경오염 복원과 사후관리에 대한 협력사업을 발굴 중이다.

이청룡 공단 이사장은 “이번 논의가 양 기관의 협력을 강화하는 계기가 됐다.”며 “앞으로도 친환경 광해관리를 위해 다양한 분야에서 상생협력을 계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광해관리공단은 몽골 전문감독원과 지난해 5월 ‘광물 자원 및 석유개발지역 광해관리사업 공동발굴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 이청룡 광해관리공단 이사장(오른쪽)이 5월 30일 공단 경인지사에서 챠강후 몽골 전문감독원장(왼쪽)과 광해관리 방안을 논의한 후 악수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