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나이더, SK텔레콤과 인공지능형 에너지관리 솔루션 개발 나서
슈나이더, SK텔레콤과 인공지능형 에너지관리 솔루션 개발 나서
  • 박윤석 기자
  • 승인 2017.11.16 1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에너지 공동기술개발 협약 체결
데이터센터 에너지효율 관리 최적화
▲ 슈나이더일렉트릭은 SK텔레콤과 스마트에너지 솔루션 개발을 위한 공동기술개발 협약을 체결했다.

[일렉트릭파워 박윤석 기자] 슈나이더일렉트릭이 SK텔레콤과 손잡고 인공지능 기술을 적용한 에너지관리 솔루션 개발에 나선다.

슈나이더일렉트릭은 11월 15일 서울 을지로 SK텔레콤 T타워에서 SK텔레콤과 스마트에너지 솔루션 개발을 위한 공동기술개발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뤽 르몽 슈나이더일렉트릭 부회장과 에릭 리제 파리 수석 부사장, 김경록 한국지사장을 비롯해 장홍성 SK텔레콤 솔루션기술원장, 김성한 IoT솔루션사업본부장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슈나이더일렉트릭은 하드웨어 솔루션을, SK텔레콤은 에너지데이터 분석 기술을 담당해 인공지능형 스마트에너지 솔루션을 개발할 예정이다. 양사는 원활한 기술개발을 위해 별도의 전담팀도 구성했다.

슈나이더일렉트릭은 SK텔레콤 데이터센터에 건물 자동제어시스템을 구축하게 된다. 자동제어시스템이 에너지데이터 분석시스템과 연동해 효율적인 에너지 분석 환경을 제공함으로써 안정적인 에너지효율 관리가 가능해 질 것으로 기대된다.

SK텔레콤은 머신러닝 기술을 기반으로 에너지 분야에 최적화된 빅데이터 분석 모델을 개발한다. 슈나이더일렉트릭은 이 분석 모델을 건물 자동제어시스템과 연동하는 자동화 기술을 구현, 최적의 에너지 절감 방안을 구현할 계획이다.

뤽 르몽 슈나이더일렉트릭 부회장은 “전 세계 100여 개 국가에서 최적의 에너지관리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며 “SK텔레콤과의 기술개발과 파트너십 체결을 통해 한국 기업의 성장을 도모하고, 지속가능한 미래 기술개발에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