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제2차 에너지 스타트업 47개사 선정
한전, 제2차 에너지 스타트업 47개사 선정
  • 이재용 기자
  • 승인 2017.06.28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까지 스타트업 300개사 발굴·육성 ‘K-에너지 스타트업’ 사업
선정 기업에 개발자금·입주오피스·시험설비 및 기술 멘토링 등 지원
▲ 한전은 6월 27일 에너지신산업 분야 미래성장동력인 ‘제2차 K-에너지 스타트업’으로 선정된 스타트업 47개사 대표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왼쪽부터 박병은 다빈치온 대표, 조환익 한전 사장, 김형호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사무총장, 장세창 한국전기산업진흥회장.

[일렉트릭파워 이재용 기자] 한국전력(사장 조환익)은 6월 27일 본사에서 에너지신산업 분야 미래성장동력인 ‘제2차 K-에너지 스타트업’으로 선정된 스타트업 47개사 대표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한전은 에너지신산업 분야 미래성장동력을 발굴하고 에너지 생태계의 성장발전을 위해 2020년까지 스타트업 300개사를 발굴·육성하는 ‘K-에너지 스타트업’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에 선정된 스타트업은 기존 신생 중소기업에서 예비창업자까지 대상을 확대해 총 155개의 스타트업이 공모해 자격 및 서류평가에서 80개사가 통과됐고, 발표평가와 현장실사를 거쳐 최종 47개사가 스타트업으로 선정됐다.

이로써 제1차 스타트업 18개사에 이어 총 65개사를 발굴·육성하게 된다.

한전은 최종 선정된 스타트업에 대해 최대 2억원의 기술개발 및 사업화 컨설팅 자금 지원, 빛가람창조경제혁신센터 오피스 입주와 한전의 실증 시험센터 이용, 한전의 특허 기술 활용과 분야별 전문 기술 인력의 멘토링 등을 지원하고 있다.

또 스타트업 프로그램 이후에도 동반성장 프로그램과 연계해 강소 수출기업으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체계적이고 다각적인 지원을 계속해 나갈 계획이다.

이번 협약식을 계기로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과 한국전기산업진흥회와도 스타트업의 마케팅과 수출활로 개척을 위해 더욱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조환익 한전 사장은 협약식에서 스타트업으로 최종 선정된 기업에 축하의 말을 전하면서, “새 정부가 중소기업과 스타트업의 창업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 정책을 적극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한전도 이에 적극 부응해 전력산업 분야에서도 스타트업들이 미래성장동력으로 육성되도록 지원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전은 앞으로도 스타트업들의 추가 발굴 및 육성을 추진할 예정이며, 하반기에 제3차 ‘K-에너지 스타트업’ 공모를 시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