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발전, 제3기 해외봉사단 파견… 봉사활동 시행
남동발전, 제3기 해외봉사단 파견… 봉사활동 시행
  • 배상훈 기자
  • 승인 2017.05.19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키스탄 현지서 중학교 건물 도색·태양광 설치 등 전개
▲ 한국남동발전은 5월 13~19일까지 파키스탄 코틀리 지역에 ‘제3기 남동발전 해외봉사단’을 파견했다. 이어 태양광 설치 등 사회공헌활동을 펼쳤다.

[일렉트릭파워 배상훈 기자]한국남동발전(사장 장재원)은 5월 13~19일까지 파키스탄 코틀리 지역에서 해외봉사활동을 시행했다고 5월 18일 밝혔다.

지난해 파키스탄과 네팔 해외봉사에 이어 세 번째 맞은 이번 봉사활동은 남동발전 해외봉사단 28명과 파키스탄 현지에서 수력발전 건설사업을 진행 중인 남동발전 현지법인 직원들이 동참했다.

이들은 남동발전 해외수력 사업지구가 있는 파키스탄 코틀리의 중학교 건물 도색, 화장실 신축 및 태양광 설치를 비롯해 한국문화 소개, 과학·미술·체육 교육 등 재능기부활동을 펼쳤다. 또한 지역민들과의 문화교류행사를 통해 양국의 문화를 공유하는 민간교류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기도 했다.

제3기 남동발전 해외봉사단은 5월 17일 이슬라마바드 파키스탄 스포츠협회를 방문해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에 참가하는 파키스탄 선수단을 후원하는 MOU를 체결했다.

안찬성 봉사단장은 “남동발전은 앞으로도 파키스탄과 같은 해외사업지구를 중심으로 지속적인 글로벌 CSV(공유가치창출) 활동을 통해 국제사회의 든든한 파트너가 되기 위한 노력을 꾸준히 이어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남동발전은 올해 하반기 남동발전의 네팔 해외사업지구가 있는 라수와 지역에 제4기 KOEN 해외봉사단을 파견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