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노사합동 사랑의 쌀 나눔행사 시행
중부발전, 노사합동 사랑의 쌀 나눔행사 시행
  • 배상훈 기자
  • 승인 2017.05.18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개 복지시설에 쌀 1,200포대 전달… 봉사활동 병행
▲ 정창길 중부발전 사장(오른쪽)과 이희복 중부발전노동조합 위원장(왼쪽)이 여경순 서천군 장애인종합복지관 관장(가운데)에게 800만원 상당의 사랑의 쌀 기부금을 전달하고 있다.

[일렉트릭파워 배상훈 기자]한국중부발전(사장 정창길)은 5월 18일 가정의 달을 맞아 서천군 장애인종합복지관(관장 여경순)에서 ‘노사합동 사랑의 쌀 나눔행사’를 시행했다. 이 자리에는 정창길 중부발전 사장, 이희복 중부발전노조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행사는 임금·단체협약 등이 노사화합을 통해 무분규로 체결됨에 따라 집행하지 않은 서천발전본부 노동조합의 쟁의기금과 회사측 나눔기금을 모아 이뤄졌다. 이 기금으로 쌀을 구매하고 장애인종합복지관 환경개선활동 및 무료급식 봉사활동을 실천했다.

또한 서천군 대표 농산물인 서래야쌀 약 1,200포대(5,000만원 상당)를 서천군 등 충남지역 4개 지역에 있는 12개 복지시설에 전달했다. 최근 쌀값 하락과 판로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서천군 농민들의 쌀 수매안정에 일조함으로써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정창길 중부발전 사장은 “충남지역 대표 공기업으로서 노사가 하나 돼 지역주민과 이웃 간 사랑을 실천할 수 있어 보람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어둠을 밝힐 전력을 생산하는 에너지 공기업으로서 지역의 그늘진 곳에 빛이 될 수 있는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발굴·시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중부발전 서천발전본부는 매년 불우이웃돕기 행사에 적극 참여하고 있다. 지난해에 이어 무주택자를 위한 희망의 보금자리 2·3호점 건설을 계획하고 있는 등 관내 소외계층에 대한 관심과 지원활동을 통해 행복발전소 구현을 위한 다각적인 노력을 펼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